Feed on
Posts
Comments

지난주 토요일(5월 29일), 한국정보화진흥원에서는 CDK가 주최하는 제 4회 웹 표준의 날 이 있었다.
제 4회 웹 표준의 날

2006년에 처음 생겨났던 이 모임은 1회, 2회, 3회를 거쳐 올해 4회를 진행하고 있는 CDK 공식 행사이다.

웹표준의날 후기는 1회부터 작성했던지라 후기를 적기 전에는 항상 지난 모임 후기 글(1회, 2회, 3회)을 한번 씩 읽어보곤 하는데 매번 후기를 볼 때마다 마치 그 글이 어제 일 처럼 떠오르면서 “벌서 이렇게 시간이 흘렀구나..” “몇몇 보이지 않는 분들의 소식도 궁금하네..” 라는 생각이 들곤 한다.

이번 네번째 웹 표준의 날은 “본격! 웹 표준” 이라는 주제로 웹 표준과 UI개발이 이제는 대중적인 단어로 사용될 만큼 웹 서비스 사이에서 자연스럽게 나오는 이야기가 된 것에 대해, 그렇다면 이후에 준비해야 할 것들이 무엇인지에 대해서 알아보고자 했던 자리라고 생각한다.

발표에는 현석님이 다양한 브라우저 이야기와 생각들을, 찬명님이 CSS3에 대해 예제와 생각을 전달해주셨고, 조훈님이 휴대기기와 디바이스 독립적인 환경에서 웹의 무한한 가능성에 대해, 백남중님이 RIA 환경에서의 접근성과 HTML5에서 생각해볼 접근성에 대해서, 그리고 내 발표현준호님이 웹 콘텐츠 접근성 지침 2.0에 대한 소개를 재미있게 해주셨다.

이후 한동안 활동이 없었던 KWAG에 대한 부활과 활동 예고에 대해 장성민님이 해주셨는데 개인적으로도 많이 기대가 되는 부분이여서 다음 KWAG모임이 기대가 되었었다.
모임의 모든 발표가 끝난 후 웹표준경진대회가 있었는데 운영진들과 문제를 출제 하면서 많은 고민을 했었지만 이날 경진대회를 하면서 나름 얻는것도 많았고 생각할 것들이 많았던것 같아 의미있었던 프로그램이였다고 생각이 든다.
항상 모임이 있을때마다 자발적(?)으로 도와주시는 자원봉사자 분들과 사진을 공유해주신 현진님, 그리고 운영에 힘쓰시는 윤표님께 감사드리고 이날 발표하신 모든 분들과 참석하신 분들께도 고맙다는 말 전해드리고싶다.

나는 이번 모임에서 처음으로 발표를 했다.
여러 같은 UI개발자들과 함께하는 자리에서 발표를 해야 하는것이 떨리기도 했지만 평소에 잘 지켜지지 않고 있는 고질적인 문제들을 함께 공유하고 스스로가 고치기로 마음 먹는다는 다짐을 하는 취지에서 발표를 하게 되었다.
미투데이 웹 접근성 발표

처음엔 행사 후기만 기록하려고 했으나 내 발표 내용을 자료로 활용하기에는 이미지 위주이기 때문에 이해하기가 힘들것 같아 간략히 정리해서 공유를 하려고 한다.
이날 내가 준비한 발표는 내가 UI개발을 하고 있는 서비스인 미투데이에 대한 웹 접근성에 대해 다루었고, 미투데이라는 서비스가 얼마나 웹 접근성을 잘 지키고 있으며, 지키지 않는 부분이 있다면 어떤부분이고 왜 지키지 못하고 있는지에 대한 내용이다.

발표 내용 요약

미투데이는 블로그와는 조금 다른 가볍게 한마디 정도의 말을 기록하며 사람들과 소통하는 공간이다.
무조건 공개가 목적이고 누구든지 볼 수 있고 누구라도 사용할 수 있는 공간이기 때문에 어느서비스보다도 접근성과 사용성이 좋아야 할 공간이기도 하다.
W3C의 WCAG2.0에 나와있는 기준대로 접근성을 준수하기란 어려울 수도 있지만 한국에는 K-WAH3.0과 같은 접근성 평가 도구가 있기 때문에 어느정도 최소한의 접근성을 준수 하기 위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이전 버전인 KADO-WAH2.0 과 최신 버전인 K-WAH3.0에는 도움말이 포함되어 있는데 WCAG1.0과 2.0 그리고 인터넷 웹 콘텐츠 접근성 지침에 대한 내용을 볼 수 있어 많은 도움이 된다.
실제 실무에서 웹 접근성을 지키자고 하면 많은 부서들과 커뮤니케이션이 필요하다. 왜냐하면 웹 표준과는 또 다르게 웹 접근성은 아직까지 일반인들에게는 생소한 느낌일 것이기 때문이다. 그렇지만 적극적으로 이해를 도와주고 설득해서 주변에 많은 동료를 만든다면 웹 접근성을 잘 준수시키는 사이트를 만드는데 그리 외롭거나 어려움은 없을거라 생각한다.
미투데이는 실제로 K-WAH3.0으로 검사를 하면 그다지 좋은 결과를 확인하지 못한다. 많은 사이트에서 비슷한 문제가 있을거라 생각되지만 일단은 UI개발자들이 조금 더 부지런해야 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든다.
다음 세가지는 특히 준수하기 위해서 노력을 하도록 하자.

  1. 이미지의 대체텍스트 준수 같은 경우는 반복되는 이미지가 많기 때문에 자칫 한가지를 못지켜도 마치 준수율이 많이 떨어지는 느낌을 주기 때문에 반드시 지켜야 할 것이다.
  2. 서식과 label의 연결은 사용성과도 연관되기 때문에 개발자에게도 전달이 되어야 하며 서비스가 되기 전까지 점검을 해야 할 필요가 있는 항목이다.
  3. 링크와 form의 action URL은 Javascript를 이용한다고 해도 대체 페이지로 이동할 수 있도록 마련해 줘야 하며, 이것은 기획단계에서부터 먼저 준비가 되어야 하며 그렇지 않으면 서비스에서는 잘 적용하기가 힘들다.

접근성 준수를 위해 올바른 마크업을 사용해야 하는 것이 기본이겠지만 만약 이미 서비스 되고 있는 것을 마크업 구조까지 변경하기란 쉽지가 않을 것이다. 구조 변경으로 인해 다른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그렇기 때문에 접근성 준수를 HTML과 CSS만으로 해결하기보다 최소한이지만 조금이라도 더 배려할 수 있는 방법을 찾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라 할 수 있다. 예를들면 입력 폼의 fieldset 제공이나 컨트롤러에 title만이라도 제공한다면 최고는 아니지만 최소한의 접근성은 배려할 수 있기 때문이다.
웹 접근성은 사람이 사람의 생활을 편리하게 하는 행위중에 하나이다. 누구도 쉽게 할 수 없는 일을 할 수 있다는 것에 전문의식과 자부심을 가지고 좋은 사이트가 많아질 수 있도록 모두 힘 내주었으면 좋겠다.

발표 자료 - 미투데이 웹 접근성

국내 웹표준에 관련된 사이트를 꼽으라면 CSS Design Korea(이하 CDK) 를 꼽을 것이다.
CDK는 그동안 웹표준과 웹 동향에 대해 많은 이야기가 오고갔지만 요즘 CDK를 보고있자면 단지 질문/답변 게시판이라고 밖에 생각이 안들 정도로 정보의 공유나 이슈나 동향에 대한 토론이나 이야기는 많이 없던것 같다.

말그대로 forum이라는 단어가 무색할 정도로 질문 올리면 답변 몇가지 올라오는 정도랄까..

Standard Magazine

국내에는 아직 웹표준에 대해 사람들이 생각해볼만한 주제로 이야기와, 여러가지 새 소식, 그리고 이에 관심있는 사람들의 생각을 들어볼 수 있는 사이트가 별로 없다. 그래서 CDK의 몇몇 분들이 모여서 Standard Magazine 이라는 웹진 형태의 사이트를 오픈하기로 했다. Standard Magazine은 웹 표준을 지킬 수 있는 기술을 배우는 것도 중요하지만, 더 나은 웹을 만들기 위해 더 많이 생각하고 고민하는 사람들의 생각을 기록하는 곳이다. 그런 의미에서 Standard Magazine의 창간은 게시판을 통해서만 이루어지던 단발성 소통 구조를 넘어설 수 있는 하나의 계기를 제공하지 않을까 싶다.

Standard Magazine은 알아듣기 어려운 이야기들로 채워지기 보다는, 흔히 이야기하지만 구체적으로 다뤄보지 못했던 이야기를 하고자 한다. 또, 많은 사람들이 웹에 대한 서로의 생각과 비전을 교류할 수 있는 장이 되길 바라며. 잘 풀리지 않았던 문제들이나 혼자 풀기 어려운 일을 풀어가는데 작게나마 도움을 줄 수 있는 공간이 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시작하게 되었다. 웹을 웹답게 만들고 알리고자 혹은 알고자 하는 여러분들이 많이 참여했으면 하는 바램이며 현재 임시 오픈상태이고 구독신청을 받고 있다.

아름다운 웹이 많아지는 그날까지…

지난주 코엑스에서 했던 공개 SW의 재 발견 이라는 컨퍼런스에 다녀왔습니다.

코엑스 공개 소프트웨어의 재발견

지난주까지 바빠서 못갈것 같았지만 주말약속을 취소하고 주말에 출근을 할 각오로 참석했습니다.

1시부터 시작하는 행사지만 제가 관심있었던 부분은 웹표준쪽이라서 16시 30분까지 지루하지만 기다려야했습니다.(사실 좀 졸았습니다. ㅋㅋ;;)

카메라를 가져가지 않은 관계로 사진을 찍을순 없었지만 참석하셨던.. 그리고 2부에 있었던 CDK 모임에 참석하셨던 분들께서 찍으신 사진을 자료로 쓸수 있어서 이 글을 빌려 감사하다는 말을 전해드립니다. 사진을 제마음대로 가져갔지만..쓸수있도록 공개해주신 오코루님,정찬명님,만박님,mmind님께 감사드립니다. (-_-)(__)(-_-)감사감사~

첫번째는 멀리 일본에서 바다를 건너오신 키다치 카즈히토(木達 一仁)님께서 진행하셨습니다.
Web Standards: The Right Tool for the Right Job 라는 주제로 웹표준은 뭔가 css를 이용한 여러 사례들과 웹표준이 맹목적인것이 아닌 중립적인 입장(위치)을 지키기 위한 기본적인 웹개발인(웹에관련된일에종사하고있는모든사람들)들의 자세라고..
그리고 아직까진 바라는데로 모든것이 표준에 잘지켜지지 않고 있지만 I Have a Dream.. 꿈이있기에 반드시 이루리라 라는 마지막 말이 아직도 잊혀지지 않고 있습니다.

키다치 카즈히토님의 Web Standards: The Right Tool for the Right Job 발표중모습

두번째는 윤석찬님이 The Future of Web Standards, HTML5 라는 주제로 진행하셨습니다.
웹표준의 현재의 진행과 앞으로에 대한 이야기에 굉장한 정보를 말씀해주셨고 시간이 모자람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전달해주시는 모습에 다시한번 감동했습니다.

윤석찬님의 The Future of Web Standards, HTML5 발표

1차 컨퍼런스가 끝나고 2차로 CDK의 제 2회 모임이 있었습니다.

오크우드에서 열린 CDK의 2회 모임 꾀 분위기 있는 그곳에 먹을것과 마실것 그리고 이야기가 풍성했다

이번 모임에서는 많은곳에서 후원을 해주셔서 먹을것,마실것,그리고 이야기가 풍성한 모임이였습니다.
멋진장소와 맛있는먹거리와 좋은이야기들을 후원을 해준 한국 소프트웨어 진흥원, NC소프트 오픈마루, (주)다음커뮤니케이션 DNA, 에이콘출판사 관계자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사실 전 2회모임 신청자중 대기8번째였지만 1차컨퍼런스가 끝나고 그냥 CDK분들과 함께 뭍어갔습니다..ㅋㅋ;;
저에게 무대포정신을 갖게해주시고 끝까지 대기라는사실을 묵인해주셨던 듀트님,정찬명님,쿠키님께 감사드립니다 ^-^;

we’b 뱃지를 주신 오코루님께도 감사드립니다.
MSN메신져에서 오코루님으로 착각해서 “오코루님~” 이라고 잘못 인사했던 기다림님(hiphapis)님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끝까지 웃으면서 괜찮다 하셔서 감사했습니다.

먹을것과 마실것 그리고 이야기가 풍족했던 우리테이블

같은 에이젼시에서 웹표준을 전도하기에 힘든점과 많은 조언과 이야기를 해주신 kjy2143님께도 감사드리며 각 파트별 발제를 위해 진행을 해주신 신현석님,대림 교회 청년 유인동님,듀트님께 수고하셨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뒷풀이때 kjy2143님

모임후 뒷풀이에서도 열띤 토론중이셨던 분들

모임이 끝난후 뒷풀이에서 만박님이 찍어주신 나

다음날 출근을 해야해서 뒷풀이때 마음편히 술마시지 못해 아쉬웠지만 다음에 더 좋은기회가 있겠지요^^ 반가운 모임에 서로 명함을 주고받으며 인사를 했지만 모두 기억을 못해서 죄송했습니다. 부디 다음모임때 제발 절 알아봐주셨으면…ㅎㅎ;;

제 1회 CSS DESIGN KOREA 모임 단체사진 by 만박

지난 토요일 정말 오랜만에 쉬어보는 주말이였지만 cdk모임에 참여하기로 했습니다
정말 재미있고 뜻깊은 모임이였습니다.
항상 온라인에서 활동하셔서 언떤모습들일까 상상으로만 했었는데 직접 뵐수 있는 기회도 가지고
또 비슷한 상황이나 비슷한 활동을 하시는 분들과 같이 있다는 생각에 그동안 일하면서
소외감 느끼던것들에 대해서 조금은 보상받는 기분이랄까~ 머랄까 므흐흐흐^-^;

사진기를 가져가지 않은관계로 사진을 찍지 못한것이 정말 많이 아쉬웠지만
마음껏 가져가도 좋다는 말로 블로그에 올린 사진을 가져가도록 허락해주신 정찬명(dece24)님 께 감사드립니다.
발표내용은 지금도 새록새록 생각이 나서 배포해주신 pdf 파일을 가지고 저희 사무실 에서도 제가 한번 발표를 해볼까 합니다 ^^

그리고 발표해주신 조훈님, 신현석님, okoru님, 진행,자원봉사를 해주신 쿠키님, deute님, resistan
아..그리고 아이디가 생각이 나지않아 불러보지못했던 다른분들도 정말 많이 수고하셨습니다.

단체사진을 볼수있게 해주신 박수만님 그리고 직접오셔서 사진한방찍어주셨던 신현석님도 감사드립니다. 이 글을 빌려 사진가져갔다고 밝힙니다 ㅎㅎ;;

제 1회 CSS DESIGN KOREA 모임 단체사진찍기전 즐거운모습
듀트님 쿠키님 정찬명님 음..그리구… 직접인사는 못했지만 CDK 분들의 단체사진 찍기전 준비모습들

제 1회 CSS DESIGN KOREA 모임 선린고등학생들의 즐거운모습
선린인터넷고등학교에 다니고있지만 꿈이크신 okuro 님과 모임의 자리를 마련해주신 LifeFeel 님의 설정된 모습ㅋㅋ

제 1회 CSS DESIGN KOREA 모임 자기소개
모임후 뒷풀이겸 토론의 장이 열렸던 호프집에서 자기소개하는장면
(굉장히 뻘쭘했다는..u_u;;)

제 1회 CSS DESIGN KOREA 모임 기념컵
제 1회 CSS DESIGN KOREA 모임 기념컵

제 1회 CSS DESIGN KOREA 모임 명찰
제 1회 CSS DESIGN KOREA 모임 기념 명찰 오래오래 간직하고싶은 기념품입니다. 근데 블로그 도메인 바뀐게 업뎃안된체로 프린트 됐다는..ㅠ

  • 명칭 : 2006년 가을 Css Design Korea 정식 모임
  • 부제 : Korea Web Standards 1st Day
  • 대상 : 웹 표준에 관심있는 사람 모두 (관심만 있어도 됨)
  • 일시 : 2006년 10월 28일 토요일 오후 3시~7시
  • 장소 : 서강대학교 경영관(M관) 104호 찾아오시는길
  • 회비 : 1만원 + 회식비


Css Design Korea 소개

Css Design Korea는 웹 표준 관련 국내 유일의 커뮤니티로써,
작년 봄 오픈 이래 수백명의 회원들이 웹 표준 관련 다양한 논의를 활발하게 진행하고 있으며,
실무자들 중심으로 기술적인 QnA와 국내/외 웹표준 관련 동향을 논하는 포럼 형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 URL : http://www.standardmag.org/
  • 오픈일 : 2005년 4월 15일
  • 회원수 : 703명 (06.10.10 기준)
  • 전체글수 : 3960개 (06.10.10 기준)


모임 내용

  1. 모임 소개
  2. 참가자 자기 소개
  3. 준비된 웹 표준 관련 발표/토론
  4. 테이블 별 자유 발표/토론


모임 관련 의견



발표 내용 / Topic 토론

* [발표자 : 발표 내용]의 형식으로 적어주세요.

  • 이흥섭(okoru) : 웹 접근성 향상 캠페인 We’b 소개, 의견 교환.
  • Hooney : 웹 사이트 표준 개발 프로세스 소개, 의견 교환. (웹의 본질적 이해를 통한 개발 프로세스 개선/업무 재분배 - 도표 및 A4복사물 준비)
  • kukie : CDK(or Standard Magazine)의 현황 리포트 및 향후 운영 방안 토의.
  • eouia : 웹 접근성을 준수하는 AJAX/JavaScript 기법. (기본 / 메뉴 / Form / 접근성Tip 등… PT와 유인물. 아마도.)


기타

우측 베너를 통해 의견을 공유하거나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수 있습니다.
많은분들이 참여해서 좋은의견 공유하고 뜻깊은 자리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